사개특위 혼자 왔다가 팩폭 받고 퇴장하는 자유한국당 윤한홍 의원 [C브라더]

방송일 2019-06-19

조회수 22

오늘 19일 오전 국회에서 사법개혁특별위위원회 전체회의가 열렸습니다. 전체회의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과 자유한국당 간사인 윤한홍 의원,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만 참석한 가운데 '반쪽'으로 진행됐습니다. 윤한홍 의원은 패스트트랙 철회를 주장했지만 여당 의원들을 강력한 반발을 샀고, 이후 ‘의원총회’가 있다며 자리를 떴습니다. 현장을 [C브라더]에서 준비했습니다.*구독 및 친구 추가해주세요* 네이버TV (씨브라더)http://tv.naver.com/cbrother 페이스북 (C브라더)https://www.facebook.com/CbrotherTV/